블로그 이미지

카테고리

notes (861)N
2017 (27)N
2016 (88)
2015 (39)
2014 (12)
2013 (50)
2012 (65)
2011 (70)
2010 (231)
'06-'09 (75)
a wanderer (204)
Total109,998
Today12
Yesterday29
잡다한 문화생활 기록 및 자랑질

'160nc'에 해당되는 글 36건

  1. 2012.05.04 개심사 나들이, (2)
  2. 2012.02.01 월정, (2)
  3. 2012.01.26 , (10)
  4. 2012.01.25 ,
  5. 2011.12.18 Stari Grad, Hvar, Croatia (6)
  6. 2011.08.01 stephansdom, (2)
  7. 2011.07.04 2011062?, (4)
  8. 2011.06.02 그동안 고마웠다, (2)
  9. 2011.05.02 봄나들이, 두번째. (2)
  10. 2011.01.02 Stephansdom, (3)

개심사 나들이,

2012 / 2012.05.04 23:45

5월 1일 근로자의 날.

일찍 퇴근한 남친님과 노는 나.

서산 개심사로 고고씽.

 

원조 벚꽃, 왕벚꽃이 만개했다.

 

 

 

 160nc

 

 

 

 

 

 

 

proimage 100

 

 

 

 

더보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yann



겨우겨우, 해가 구름 속에서 빼꼼, 얼굴을 내밀던 몇 안되는 그 순간.

너무나 예쁜 바다.

월정.


nc와 swc가 너무 잘 어울리는...;ㅅ;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yann

,

a wanderer/'12 Jeju,ITA,JPN / 2012.01.26 10:47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yann

,

a wanderer/'12 Jeju,ITA,JPN / 2012.01.25 18:23


똑같은 방향을 수백장을 찍어도, 모두가 다른 모습.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yann

 


더보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yann


xa2 참 좋은 기억.
xa 구합니다;;; 목측은 좀 불편해서;;;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yann

2011062?,

2011 / 2011.07.04 01:14




룽군이 by 아자씨.

더보기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yann

그동안 고마웠다,

2011 / 2011.06.02 00:35



35lux asph.... ;ㅅ;
또 만져볼 일이 있을까...;ㅅ;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yann

봄나들이, 두번째.

2011 / 2011.05.02 16:23

서울 자체가 꽃길이 많지 않은 편이긴 하다...안양천길은 작지만 벚꽃 터널이 아담하고 예쁘게 늘어져있어서 좋았다
근데 뭔가 좀 아쉬운 맘이 들었던 것도 사실. 일단 규모가 작고, 양옆에 늘어선 어쩔 수 없는 서울의 풍경들 때문에 말이지.

안양천 소풍을 다녀온 후, 당진은 이제 곧 만개할 것 같다는 남친님 말씀에  그 다음 주말은 당진으로 후다다 달려갔다.

차 타고 지나는데  4월 24일 일요일 기준으로 당진은 만개의 수준까진 아니었던 듯..
그래도 시골 동네라선지...벚꽃길이 곳곳에 산재해 있더군....
근데 가다보니 동산 위 양지바른 곳에 벚꽃이 흐드러지게 펴 있길래 올라가봤다. 


RAP / M2 / 35lux asph

사진 좀 열심히 찍으려니까 해가 쏙...들어가버리기에 ㅜㅠ 이동
서산으로 넘어가서 개심사를 가볼까 하고...

이 것은 그...현대가의 서산 농장. 완전 크더라. 근데 구제역 때문에 철통 보안 유지 중.




사진 찍는 사람이 이런 풍경을 보곤 어찌 지나가리...
도로에 차 세웠다.

그리고 도착한 개심사.



나무를 통으로 베어 그대로 사용한 기둥...아담하고 소박하고...무리하게 개축하지 않은 모습이  호젓하니 참 좋더군.




160nc / M2 / 35lux asph

...만족스러운 봄나들이였음..ㅎㅎ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yann

첫 날이었지.
지금은 또 어떤 모습일까.
십자가 상을 바라보며, 언젠가 다시 종교를 갖는다면 천주교로 돌아가겠구나...라는 생각이 들었었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yann

티스토리 툴바